트위치, 동성애자를 포함한 소수자를 대상으로 한 ‘혐오 급습’으로 두 명의 악의적인 사용자를 고소

광고

현지 시간으로 9 1, 게임 스트리밍 서비스 트위치가 스트리머와 사용자들로부터 보이콧을 당했다. 이는 일부 악의적인 사용자들이 소수자 소수자에 속하는 스트리머를 겨냥한 공격적인 글을 채팅창에 가득 채우는 이른바혐오 급습문제 때문이다. 이에 대해 스트리머와 사용자들은 ‘#ADayOffTwitch’ 보이콧하여 트위치가 증오 공격에 맞서 강력한 조치를 취하도록 촉구했다.

트위치는 대규모 보이콧과 함께 많은 스트리머와 유저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며 악의적인 유저들에 대한 공식적인 조치를 취했다.

버즈피드(BuzzFeed), 더루트(The Root) 다양한 외신 매체에 따르면 트위치는 플랫폼에 대한 증오 공격을 가한 CruzzControl CreatineOverdose 악의적인 사용자를 고소했다. 피의자들은 모두 지난달부터 소수의 성적 혐오, 인종 차별, 남성 우월주의를 반복적으로 은폐해 많은 이용자에게 피해를 입힌 것으로 드러났다.

트위치는 이번 소송이 증오 공격을 일으켰을 뿐만 아니라 일부 스트리머를 대상으로 악성 개인 식별 정보를 유포하고 폭력을 조장하는 등의 문제를 일으켰다고 주장한다.

극단주의 스트리머 CruzzControl는다른 스트리머의 방송에 여러 차례 접속해 3000명의 팔로워와 각종 봇을 동원해 증오 공격을 시작한 것으로 확인됐다.

트위치는 CruzzControl 증오 공격으로 자신의 계정을 일시 중단했지만 계정을 만들고 동일한 공격을 수행했다고 말했다. 그는 또한 CruzzControl CreatineOverdose 계속해서 증오 공격을 시작하여 플랫폼의 질서를 혼란시키고 많은 사용자에게 불편을 주며 궁극적으로 트위치의 수익과 기타 스트리머에 피해를 입힌다고 강조했다.

소송 트위치 대변인은 버즈피드에 다음과 같이 말했다. “트위치는 지난 달간 혐오 급습 행위와 관련된 악성 사용자 계정 수천 개를 차단했다. 그러나 계정 차단 이후에도 똑같은 문제가 반복됐으며, 일부 악성 사용자의 공격 수법이 갈수록 진화했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트위치는 향후 공격 상황에 대한 대처 의지를 드러냈다. “트위치는 앞으로 혐오 급습과 같은 문제를 일으키는 사용자를 대상으로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하면서 문제 사용자의 정체를 밝힐 것이다. 그와 동시에 트위치와 비슷한 다른 서비스에도 같은 문제를 일으키지 않도록 엄격히 대응하고, 트위치 사용자의 안전하고 건전한 플랫폼 사용 환경 유지에 최선을 다할 이라고 말했다.

또한 트위치는 다양한 방식으로 트위치에 대한 증오 공격에 맞서기 위해 자원을 적극적으로 확보할 것이라고 밝혔다. 예를 들어 악의적인 사용자 남용 조사, 기술 문제 수정, 과거 증오 공격과 같은 문제를 일으킨 스트리머 교육 등이 있다.

한편, 지난 9 1 트위치 #하루간트위치에 접속하는 스트리머와 이용자 수는 다른 날에 비해 각각 2만명, 40만명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