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land, 온라인 회의를 위한 솔루션

광고

SK 텔레콤의 온라인 회의용 메타버스 플랫폼이플랜드‘(ifland) 올해 80개국에 출시된다.

지난 달에 SK 텔레콤은 이플랜드 공간에서의 성장 전략을 발표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T-real 기술 플랫폼을 기반으로 개발되었다. Ifland 대면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하는 엠제트(MZ)세대를 위한 플랫폼이다. 다양한 회의 모델을 통해 회의는 최대 131명을 수용할 있다. 예를 들면 팬미딩, 인터뷰 미팅, 비공개 회의이다. 작년에 코로나19 여파로 연세대와 고려대의 응원 대항전, 경연인 한화그룹 불꽃축제가 취소됐다. 대신 올해는 이플랜드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다른 메타버스 플랫폼에 비해 ifland 안전한 회의 콘텐츠가 것이다. 양맹석 SK 텔레콤 메타버스 사업담당은 모집행사, e프렌드, 엠제트 세대 사업 활동으로 관계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로블록스의 수익 모델을 따서로벅스라는 가상 화폐를 만들 계획도 있다.

한편, Adroid 이후에 회사는 iOS 플랫폼을 출시했다. 그리고 올해 헤드셋인(VR) 오큘러스퀘스트를 출시할 계획이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