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PG ‘제2의 나라: Cross Worlds’에 이달의 우수게임 선정

광고

넷마블은 일반 게임 부문에서 RPG ‘제2의 나라: Cross Worlds’가 2021년 하반기 이달의 우수게임으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주관하는 ‘이달의 우수게임’은 보통 선정심사위원회의 의견을 모은 것이다. 패널은 7명의 심사위원과 사용자의 투표로 구성된다.

종합심사평에서 “‘제2의 나라: Cross Worlds’는 영화나 만화를 원작으로 한 스토리다. 블록버스터가 되기 위한 모든 조건에 부합한다”고 평가했다.

넷마블은 경품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25일까지 유저들에게 푸짐한 사은품을 증정한다고 밝혔다. 보너스를 받을 계정은 100만 골드, 장비 소환 쿠폰 10장, 이마젠 소환 쿠폰 10장, 코스튬 소환 쿠폰 10장, 후냐 헤드헌팅 증서 10개으로 보상을 지급된다.

레벨파이브, 스튜디오 지브리와 제휴를 맺은 ‘제2의 나라: Cross Worlds’는 판타지 RPG ‘니노쿠니’를 재해석한 흥미진진한 모바일 RPG다.

게임은 6월에 출시되며 매월 업데이트된다. 단순한 엔터테인먼트 게임이 아닌, 공식 TV 프로그램 ‘제2TV쇼’를 오픈해 유저들과 소통한다. 

광고